학회소개

대한백반증색소학회

학회장 인사말

대한피부과학회 회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대한백반증색소학회 초대 회장을 맡은 김유찬입니다.

대한피부과학회에는 세부 분야의 전문성을 살리기 위해 여러 산하학회가 있습니다. 그러나 회원들이 유사한 산하학회에 중복하여 참여하기에 어려움이 많아 이를 통합하여 보다 내실 있는 산하학회로 거듭 나야 할 필요가 있다는 것에 대해 많은 회원들께서 동감하고 계십니다. 이에 대한백반증학회와 대한색소학회는 COVID-19 유행 등 많은 어려움 속에서도 대한피부과학회 역사상 처음으로 서로 통합하여, 대한백반증색소학회를 2020년 10월에 출범시켰습니다.

새롭게 통합된 대한백반증색소학회는 멜라닌세포라는 공통된 연구주제를 갖고 백반증 및 저색소질환들과 과색소질환들의 임상 및 기초연구에 보다 효과적으로 접근하여 좋은 결과가 도출되도록 노력하고, 세계적인 위상을 가질 수 있도록 정진할 것 입니다. 여러 회원님들의 아낌없는 성원과 격려를 부탁드립니다.

대한백반증색소학회 회장 김유찬